이벤트

콘텐츠

내 커리어 sicle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TIP]온라인 셀링으로 사이드잡 할 때, 2시간 걸릴 일 1시간으로 줄여주는 시간 단축 팁 3가지

sicle 2020.08.13 조회107 추천 0
최근 스마트스토어, 아마존 셀링 등의 이커머스를 통해 사이드잡, 혹은 직업 변경을 꿈꾸시는 분들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근데 막상 시작하자니 퇴근 후에 한정된 시간으로 운영을 할 수 있을까 걱정하시는 분들도 많고, 또 막상 시작했더라도 해야 할 업무가 너무 많아 밤늦게까지 사이드잡을 병행하시는 분들도 있을 거라고 생각해요. 이런 분들을 위해 온라인 셀링을 운영하며, 시간을 아낄 수 있는 간단한 팁 3개를 알려드릴게요. 아래에서 퇴근 후 짧은 시간 동안, 효과적으로 사이드잡을 할 수 있는 팁을 확인해보세요.

 

온라인 셀링, 2시간 걸릴 일 1시간으로 줄여주는 시간 단축 팁 3가지

 

1. 노션 웹 클리퍼, RSS 피드를 이용해 쉽고 빠르게 트렌드 파악하기

2. 인스타그램 예약 발행으로 짧은 시간 동안 장기간 마케팅하기

3. 자동 포워딩으로 빠르고 간편하게 중요 메일 확인하기

 

 

1. 웹 클리퍼, RSS 피드를 이용해 쉽고 빠르게 트렌드 파악하기



트렌드에 맞춰 내가 팔고 싶은 상품이 아닌, 사람들이 원하는 상품을 파세요

 

아이템 선정은 온라인 셀링의 성패를 가르는 가장 중요한 요소입니다. 성공적인 아이템 선정을 위해서는 내가 팔고 싶은 상품이 아닌 사람들이 사고 싶어 하는 상품을 조사하고, 파악해야 합니다. 그리고 이를 위해 많은 사람들이 구글링, 네이버 검색 등을 통해 소비 트렌드를 조사합니다. 지금까지 성공적인 아이템을 찾기 위해 일일이 구글링을 하고 네이버를 검색하셨나요? 좋은 아이템이나 벤치마킹 페이지를 보면 전부 북마크 하거나, 나와의 카톡에 저장하셨나요? 더욱 쉽고 빠르게, 상품 트렌드를 조사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RSS 피드 확장 프로그램과 노션 웹 클리퍼를 사용해 효율적으로 트렌드를 파악하고 정리하세요

 

RSS 피드 확장 프로그램과 검색 없이 빠르게 트렌드를 파악하고, 노션 웹 클리퍼를 이용해 중요 정보를 한곳에 모아 정리하세요. 구글링으로, 인기 키워드를 직접 검색하고, 중요 정보는 나와의 카톡에 저장하는 것보다 훨씬 빠르고, 효과적으로 인기 아이템과 온라인 셀링 트렌드를 파악하실 수 있습니다.

 

1) 크롬 웹스토어에서 RSS Feed Reader노션 웹 클리퍼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해 주세요.

2) 크롬 우측 상단 확장 프로그램 탭에서 RSS Feed Reader를 클릭하세요.

3) 새 콘텐츠가 업데이트될 때마다 받아보고 싶은 사이트나 검색 결과의 RSS 주소를 RSS 피드에 추가합니다.

4) RSS 주소가 정상적으로 추가되면, 사이트를 들어가지 않고도 확장 프로그램을 클릭해 새로운 콘텐츠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5) RSS Feed Reader로 콘텐츠를 받아보다가, 저장하고 싶은 콘텐츠를 봤다면 노션 웹 클리퍼를 클릭해 콘텐츠의 저장 위치를 설정하고 페이지 저장을 클릭하세요.

6) 노션에 콘텐츠 내용과 링크가 추가된 걸 보실 수 있습니다. 추가로, 콘텐츠를 더욱 깔끔하게 정리하실 수 있도록 노션 웹 클리핑 템플릿을 공유해드립니다. 우측 상단의 Duplicate를 눌러 사용해 주세요.

 



* RSS 주소 수집 팁

 

- 워드프레스 기반 홈페이지는 URL 뒤에 '/feed'를 붙여 RSS 주소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티스토리, 네이버 블로그의 경우 URL 뒤에 '/rss'를 붙여 RSS 주소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네이버 뉴스 검색 결과의 경우 네이버 뉴스 검색에서 '뉴스 검색 RSS 보기'를 눌러 이용해 주세요.

- 구글 검색 결과의 경우, '구글 알리미'에서 받아보길 원하는 키워드를 등록하고, 메일에서 확인해 주세요.

- 언론사의 경우, '언론사 + RSS'로 검색하시면 언론사 RSS 주소를 쉽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위 방법으로 RSS 주소를 찾을 수 없을 때는 크롬 확장 프로그램인 Get RSS Feed를 이용해 RSS 주소를 찾을 수 있습니다.

 

2. 인스타그램 예약 발행으로, 짧은 시간 동안 장기간 마케팅하기

 

인스타그램 마케팅은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사이드잡으로 자신만의 온라인 셀링을 운영하는 직장인들에게, SNS는 최소 비용으로 최대한의 홍보 효과를 낼 수 있는 가장 좋은 마케팅 채널입니다. 특히 소비자들은 인스타그램 광고에 대해 유튜브, 블로그보다 낮은 거부감을 보이며, 이용자 10명 중 7명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품 사용 의향을 느낀다는 조사 결과도 있습니다. (관련기사: 데이터로 살펴본 대세 SNS, 유튜브&인스타그램, 앱스토리)

 

인스타그램 예약 발행 기능을 사용해, 지속적으로 고객들의 관심을 유도하세요

 

지속적인 인스타그램 마케팅은 온라인 셀링 운영의 필수 요소지만, 본업을 겸해야 하는 직장인들에게 매일 꾸준히 콘텐츠를 업로드하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여유로운 날 콘텐츠를 많이 제작한 뒤, 예약 발행 기능을 이용해 매일 콘텐츠를 고객들에게 선보이세요. 고객들에게 지속적으로 상품을 노출시키고, 꾸준히 이들을 유입시킬 수 있습니다.

 

1) 인스타그램에서 '설정 - 계정 - 연결된 계정'으로 들어가 인스타그램 계정과 페이스북 계정을 연결해주세요. (모바일)

2) 인스타그램에서 '설정 - 프로페셔널 계정으로 전환 - 비즈니스'로 들어가 비즈니스 계정으로 전환해 주세요. (모바일)

3) 페이스북 크리에이터 스튜디오에 로그인 한 후에, 중앙 상단의 인스타그램 아이콘을 클릭하고, 계정을 연결해 주세요. (PC)

4) 게시물 만들기를 클릭한 뒤, 예약을 선핵하고, 발행 예정 날짜를 설정하시면 됩니다. (PC)

 



 

 

3. 자동 포워딩으로 쉽고 빠르게, 중요 메일 확인하고 커뮤니케이션하기

 

신속한 커뮤니케이션은 사이드잡에서도 필수입니다

 

회사를 다닌 후 가장 많이 깨닫는 것 중 하나는 바로 메일을 이용한 커뮤니케이션의 중요성입니다. 이는 사이드잡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특히 거래처나 동업자, 관계자가 있을 경우, 메일은 더욱 중요한 커뮤니케이션 채널이 됩니다. 하지만 사이드잡에 기존 개인 메일을 이용하는 경우, 기존 받아보던 광고 메일 혹은 뉴스레터와 섞여 중요 메일을 놓칠 가능성이 생깁니다. 사이드잡 전용으로 새로운 메일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커뮤니케이션을 놓치는 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자동 포워딩을 이용해 중요한 연락을 빠르게 확인하고 커뮤니케이션하세요

 

중요한 연락을 놓친다면 추후 더 큰 문제를 야기하고, 그로 인해 문제 해결에 더 많은 시간을 써야 할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메일로의 자동 포워딩 기능을 설정하고, 중요한 커뮤니케이션에 관해 신속하게 대응해야 합니다. 가장 많이 사용하는 메일인 네이버 메일과 지메일 기준으로 자동 포워딩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1) 환경 설정에서 'POP3/IMAP'과 'IMAP/SMTP'를 허용해 주세요.

- 네이버 메일 환경 설정에서 'POP3/IMAP 사용'과 'IMAP/SMTP 사용'을 '사용함'으로 체크해 주세요.

- 지메일도 설정에서 'POP3/IMAP 허용'과 'IMAP/SMTP 허용'을 '사용함'으로 체크해 주세요.

 

2) 설정에서 가져올 메일 주소를 추가해 주세요.

- 네이버 메일의 경우, 먼저 '구글 계정 - 보안 - 보안 수준이 낮은 앱의 액세스' 에서 '사용함'으로 설정을 바꿔주세요. 네이버 메일에서 '환경 설정 - 외부 메일 가져오기'에서 Google을 선택하시고, 외부 메일을 가져오세요.

- 지메일의 경우, '설정 - 계정 및 가져오기 - 메일 및 주소록 가져오기'를 눌러 불러오길 원하는 메일 계정을 입력하세요.

 



 

더 빠르게 온라인 셀링을 성공하고 싶다면 시행착오를 줄여야 합니다

 

앞서 알려드린 3가지 팁을 통해 실제 온라인 셀링 사이드잡에 투자하는 시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것만큼 중요한 것이 하나 더 있습니다. 실제 온라인 셀링을 시작할 때 겪을 수 있는 시행착오를 줄여, 더 많은 시간과 노력을 아끼는 것입니다. 아래 소개해 드리는 sicle의 프로젝트를 통해 온라인 셀링 사이드잡의 팁과 노하우를 배워 시행착오를 줄이고, 더 빠르게 성공해보세요.

 

코멘트(0)